제목
로그인 | 회원가입
 
카페 디스플레이 & 인테리어용 LP 구입문의
 
"바로가기" 등록
 
통합검색 사용법
 
주문 및 무통장입금관련 주의사항
 
필독 (음반 등급 표기)
 
 
라이쎈스LP (가요.팝.클래식.등)
LP(국악.가곡)
동요.만화.종교
수입LP(팝)
수입LP(클래식)
일본음반(LP.CD)
준라이쎈스LP
CD (가요.팝.클래식)
LD (영화.음악)
기획상품(LP속.겉비닐.7인치싱글음반.디제이 PR음반.주변기기등)
소품/악세사리
검색
비밀번호 확인 닫기
라이쎈스LP (가요.팝.클래식.등)
상품명      :      인희 (다이너마이트 소녀/가지마) (스플래터반/블랙반) 미개봉LP/재발매 예약판매
판매가      :      40,000원 -> 32,000
적립금      :      0원
원산지      :      
제조사      :      리듬온
브랜드      :      
모델명      :      
특이사항      :      7/25 발매예정
수   량      :      

Product Detail

 Side. A

1. 당신이 날 불러주기 전에는
2. 어울리지 않아요
3. 가지마
4. 별의 전설
5. 초록별의 전설

Side. B

1. 그래 걷자
2. 다이너마이트 소녀
3. 독수리가 떴네
4. 내 화가여
5. 옷 젖는 건 괜찮아


해설(요약본) :

인희는 1981년, 정오차가 ‘바윗돌’로 대상을 받았던 제5회 대학가요제에 한인희라는 본명으로 출전해 ‘잊고 산 것’이라는 곡으로 금상을 받으며 데뷔한 가수다. 그녀가 직접 작곡한 이 곡은 브라운관 앞에 모여 우승자를 점치던 시청자들을 순식간에 충격에 빠트렸다. “계수나무가 뽑힌 자리, 인공위성이 앉던 그 날도 희비가 엇갈렸지...” 독특한 가사와 파격적인 멜로디, 기성가수를 능가하는 스테이지 매너는 분명 ‘순수한 아마추어리즘’을 지향하던 대학가요제 성격의 대척점에 있는 듯 보였지만, 기존 가요와의 간극을 생각한다면 어쩌면 대학가요제였기 때문에 나올 수 있었던 곡이기도 했다.

대학가요제 수상곡들이 일반 대중들에게도 인기를 모으기 시작하자 기존 레이블들은 대학가요제 수상곡을 모은 옴니버스 앨범이나 수상자들의 독집을 발표하기 위해 서둘러 움직였다. 그래서 일반적으로 대학가요제에 출전해 수상한 가수의 경우 빠르면 그해, 늦어도 그 다음해에 독집음반이 발표됐다. 대성음반은 당시 캠퍼스 사운드, 그것도 독특한 매력이 있는 뮤지션에 관심이 많았던 레이블이다. 이런 대성음반의 릴리즈 스케줄에 인희의 이름이 기록되는 건 어쩌면 당연한 수순이었을 것이다. 그런데, 인희의 독집은 1981년 대학가요제 수상 후 2년이 지난 1983년에 발매됐다. 그 이유는 당시 인희가 경희대 음대 성악과에 재학 중이었기 때문이라 추측할 수 있다.

인희가 성학과 학생이란 점을 염두에 둔 탓인지 오프닝 트랙으로 수록한 ‘당신이 날 불러주기 전에는’은 현악과 목관파트가 들어간 실내악 스타일의 편곡이 독특하다. 음반 전체적으로 인희의 목소리는 성악의 발성을 사용하기보다는 다양한 음색으로 뮤지컬 스타일을 향한 접근을 시도한다. 독특한 레게 스타일의 ‘어울리지 않아요’를 들으면 연주를 담당한 밴드가 누구인지 확실하게 알 수 있다. 이 음반과 같은 해에 역시 대성음반을 통해 음반을 발표한 장끼들이다. 장끼들은 엄인호(기타, 보컬)를 위시해 박동률(기타, 보컬), 이응수(베이스, 보컬), 라원주(키보드, 보컬) 등 젊은 작곡가 집단과 드러머 장수연으로 구성된 밴드다. 블루스와 레게를 일찌감치 시도했던 선구자적인 시도가 다양한 표정을 가진 인희의 보컬과 만나며 독특한 매력으로 도출됐다.

‘별의 전설’은 언뜻 노고지리의 ‘찻잔’을 연상시키는 차분한 연주 위에 실린 인희의 낭독으로 시작한다. 내용은 짧은 동화가 실려 있으며, 이어지는 ‘초록별의 전설’과 함께 앞서 언급했던 것처럼 한 편의 짧은 뮤지컬 소품을 들려준다. 어쿠스틱 버전으로 익숙한 ‘그래 걷자’의 원곡은 단순하지만 인상적인 트윈 리드 기타 연주를 들을 수 있고, 어금니와 송곳니의 음반에 나란히 수록된 ‘독수리가 떴네’는 보다 원초적인 접근으로 가사가 가진 느낌을 더욱 잘 살리고 있다는 생각이다. 두 대의 일렉트릭 기타가 만들어내는 트윈 리드 기타 시스템은 음반에 수록된 록 성향의 곡들에서 특히 빛을 발하는데, 마치 인희를 지칭하는 듯한 제목인 타이틀곡 ‘다이너마이트 소녀’에는 이러한 특징이 가장 잘 담겼다.

한 장의 독집 음반 발표 후 결국 다시 학교로 돌아갔다. 졸업 후에는 뉴욕 줄리아드 음대로 유학을 떠났고, 로마에서 오페라 수학을 했다. 그리고, 1994년 오페라 ‘체칠리아의 노래’를 연극으로 각색해 주인공으로 출연하여 공연을 펼쳤다. ‘체칠리아의 노래’는 이후 비공식 음반으로 발표되기도 했다.

글 송명하 (파라노이드 편집장)

* 건전가요 ‘서로 믿는 우리마음은 이번 재발매에서 제외하였습니다.
* 스플래터반은 실재 완성품과는 색깔의 차이가 있을 수 있음

Related Product
Review
 
 
이름 :
내용 :
평점
Product Q & A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상호명 : LP 플러스 사업자등록번호 : 109-28-62476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경기김포 제2009-0373호 대표 : 김한백
개인정보 보호정책 개인정보담당자 : 김한백 [이용약관]
사업장소재지 : 경기도 김포시 중봉1로12 220호 (감정동 551-8 이삼메디칼쎈타 별관220호) 고객행복센터 : 0319885854
Copyright ⓒ lpplus.co.kr,엘피플러스 All Rights Reserved.